조회 수 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소머리국밥 실패, 사기피해 때문
공황장애 후 재기 위해 식당운영
 
배연정.jpg

 

인기 코미디언 배연정(사진)이 과거 LA에서 사업실패로 100억원을 손해입은 후 공황장애를 겪었다고 털어놓았다.
 
배연정은 6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마이웨이’에서 자신의 실패담을 털어놓았다.
 
오랫동안 코미디언으로 전성기를 누린 그녀는, 1990년대에 방송가에 불던 세대교체와 IMF 등 지각변동이 일면서 명예퇴직의 위기에 놓였다.
 
또 엎친 데 덮친 격으로 1997년, IMF 당시 남편의 사업마저 부도를 맞으면서, 수십억 빚더미에 앉게 되었다. 생계를 책임져야 했던 그녀는 먹고 살기 위해서 당장 무엇이든 시작해야만 했다. 
 
그때 각오를 새롭게 하기 위해 가족들과 함께 떠난 설악산 여행길에서 우연히 들린 국밥집에서 가게를 인수 받을 생각 없냐는 사장의 제안을 받게 되었고, 그렇게 탄생한 것이 바로 지금의 곤지암 소머리국밥집이다. 이것은 코미디언 배연정을 최고의 사업가로 올려놓는 일생일대의 사건이 된다.
 
음식 장사에 문외한이었던 배연정은 철저한 사전 조사와 몸으로 부딪히면서 얻는 산 경험을 최대의 무기로 삼았다.
 
국밥집을 인수받기 전엔 남편과 함께 곤지암에 앉아 지나가는 차량의 대수와 교통의 흐름을 파악하는가 하면, 주변의 소머리국밥집을 일일이 돌며 직접 국밥 맛을 보는 등 철저히 준비했다. 또, 장사를 시작하고 나선 매일 새벽에 일어나 가락동 시장에서 장을 보고, 아침 6시면 어김없이 식당 문을 열었다. 하루 잠자는 시간 평균 3시간. 서울에 있는 집까지 가는 시간이 아까워 가게에서 쪽잠 자기를 부지기수로 했다.
 
또 배연정은 손님들이 가장 좋아하는 맛을 찾아 노력에 노력을 거듭한다. 음식 프로그램과 요리 잡지를 곁에 끼고 살고, 소문난 국밥집에서 음식을 포장해 와 성분을 분석하는가 하면, 자신이 직접 곰국 끓이기를 수없이 반복, 음식 장사의 기본은 맛이라는 걸 알게 된다.
 
청소와 설거지는 물론 고기 고르는 법, 곰국 끓이는 법, 김치 담그는 법까지 모든 노하우를 줄줄 꿰면서 장사는 승승장구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가장 한국적인 음식으로 세계 시장을 공략하고 싶다던 배연정은 2006년, 미국 LA에 자신의 이름으로 된 국밥집 1호를 오픈했다.
 
당시 배씨는 식당 인테리어와 장비구입, 그릇 등 집기 등에 총 100만달러 이상을 투자해 식당을 개업했으나 비싼 렌트와 기대에 못 미치는 매출로 월 10만달러 이상의 적자가 났다. 더구나 때마침 터진 미국의 서브프라임 사태와 한국 광우병 사태가 겹치면서 그녀의 국밥집은 적자가 더 심하게 났고, 최소 50억원의 손실을 입는 시련을 겪었다. 여기에다가 식당운영과 관련한 사기까지 당해 추가로 수십억을 피해봤다고 한다. 그녀는 “사업을 정리한 뒤 2년 만에 한국에 돌아와 3개월 동안 방에서 나오지 못했다. 공황장애가 왔다. 게다가 12년 전 췌장에 생긴 종양으로 대수술까지 받았고, 우울증과 부부갈등을 겪으며 힘든 시기를 보내기도 했다”고 회상했다.
 
한편 배씨는 ‘소머리 국밥집’ 체인점을 모두 정리하고 현재 다른 이름의 국밥집을 운영하고 있는데 “아직도 빚을 갚으며 산다. 밑바닥부터 다시 일어선다는 마음으로 살고 있다”고 말했다.

  1. 고문으로 몸과 마음 상했지만…

    Date2019.04.16
    Read More
  2. 美유학 위한 ‘위장입양’ 급증?

    Date2019.04.14
    Read More
  3. 한인 성공신화, 이민단속으로 위기

    Date2019.04.07
    Read More
  4. 프랑스서 세번째 한국계 장관 탄생

    Date2019.04.02
    Read More
  5. No Image

    예일대 출신 미주한인 2세가 습격 주도

    Date2019.03.31
    Read More
  6. LA한인타운 개척자 이희덕씨 사망…NBC방송, 특집방송

    Date2019.03.31
    Read More
  7. 시민권자도 불체자 오인 추방위험

    Date2019.03.27
    Read More
  8. 남북 이산가족 화상상봉에 미주한인 포함 추진

    Date2019.03.24
    Read More
  9. 54년만에…친부모-미국 딸 상봉

    Date2019.03.19
    Read More
  10. 멕시코서 '억울한 옥살이' 멕시코 양현정씨 3년만에 석방

    Date2019.03.17
    Read More
  11. 한류 확산에 기여했는데…

    Date2019.03.12
    Read More
  12. 배연정, LA서 100억원 피해

    Date2019.03.10
    Read More
  13. 한인들에게 아메리칸 드림은?

    Date2019.03.05
    Read More
  14. 미국에 생존한 독립 애국지사 5명

    Date2019.02.26
    Read More
  15. 한인 연방검사장, 강력테러범 기소

    Date2019.02.24
    Read More
  16. 한국 할매상품, 아마존 大인기

    Date2019.02.19
    Read More
  17. 한인이 '웰스파고 은행 집단소송' 제기

    Date2019.02.17
    Read More
  18. "재외국민 먹튀 원천봉쇄"

    Date2019.02.12
    Read More
  19. 어려운 이웃 위한 '사랑의 쌀 나눔' 행사 열려

    Date2019.02.10
    Read More
  20. 한인경관이 흑인 용의자 사살

    Date2019.02.0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Login